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고객센터게시판
  2. 아름다운 머릿결과 두피 정보

아름다운 머릿결과 두피 정보

아름다운 머릿결과 두피를위한 정보

상품 게시판 상세
제목 근질근질 가려움증은 싫어! 여성의 두피 트러블
작성자 M3D몰 (ip:)
  • 작성일 2016-03-2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3053
평점 0점

봄은 컨디션이 나빠지기 쉬울 뿐더러 모발이나 두피에 있어서도 다양한 변화를 받기 쉬운 계절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초봄에 일어나기 쉬운 모발이나 두피 트러블과 그 대처 법에 대해서 소개합니다.


초봄에 일어나기 쉬운 모발과 두피의 트러블


초봄이 되면 멍~해지는 일이 없습니까? 여기에는 이유가 있습니다. 겨울은 교감 신경이 우위로 작용하고 있어, 체내의
혈류는 내장 중심으로 돌고 손발 등의 끝부분에는 별로 혈액이 순환되지 않는 구조로 되어 있습니다. 그럼으로써, 체내의
열 방출을 막고 있는 것입니다.

봄이 되면 부교감 신경이 우위로 작용하게 되어 신체의 구석구석까지 혈류가 돌게 됩니다. 이것에 의해서 몸이 따뜻하게
느껴집니다. 또 교감 신경과 부교감 신경의 기능이 바뀌면서 몸이 급속한 변화에 대응하지 못하고 몸도 무너지게 되는 것
입니다. 꽃가루알러지 등 알러지 증상도 나오기 시작해, 한층 더 컨디션이 나빠집니다. 이들이 초봄에 멍~해지는 원인이라고
생각됩니다.


혈액순환이 좋아져 두피가 근질근질 한다


그럼 모발이나 두피에는 어떤 영향이 있을까요. 부교감 신경의 작용으로 혈류가 좋아지면 두피도 근질근질하게 느끼는
경우가 있습니다. 무의식중에 긁거나, 두피를 아프게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땀과 먼지가 두피에 쌓여서 모공이 막히기 쉬워진다


또 기온이 높아지기 때문에 두피에 땀을 흘리기 쉬워집니다. 봄은 바람이 강한 날이 많아 먼지나 꽃가루 등이 모발에
붙어, 그것들이 두피에도 붙어서 더러워 지면서 두피의 모공을 막아버립니다.


자외선이 악영향을 미친다


악영향을 주는 것이 자외선입니다. 자외선량이 제일 많은 것은 여름이 아닌 봄. 자외선에 대해 무방비한 시기이므로 피부
뿐만 아니라 모발이나 두피도 타기 쉬운 시기입니다. 그로인해 모발이 퍼석하거나 두피에 염증이 생기기 쉬워집니다.


탈모가 늘어난다


봄은 탈모가 많은 시기이기도 합니다. 피부 임상 약리 연구소가 인간의「탈모 숫자의 연간 변동」을 조사한 결과,

3월부터 8월은 특히 탈모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생활 환경이 변화하는 시기이므로, 피로와 스트레스 등이 원인으로 대량 탈모 되어 원형 탈모증이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 때는 빨리 피부과 의사 또는 발모 살롱 등 전문가에게 상담하는 것이 좋습니다.

 

 

=>> M3D슈퍼샴푸

=>> M3D닥터샴푸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맨위로